공지사항

작성 2019-07-26 18:22:41, 조회 132 제239차 남도민속학회 학술발표회 관리자

239차 남도민속학회 학술발표회

 

버꾸에서 만북까지, 남도버꾸 한마당

 

: 201983() 10~23

: 화순한천농악 전수관 <화순군 동복면 김삿갓로 720 (독상리 617-3)>

 

만북울림으로 3.1 백년을 맞았다. 북소리에 대한 호응이었을까? 남북정상이 또 만났다. 한 번 더 울려볼까. 혹시 아는가 이 북소리, 휴전선 담장을 무너뜨릴지. 그래서다. 올 여름 우리 학술회의는 버꾸마당에서 열고자 한다. 만북울림에 대한 성과와 한계를 돌아보고 남도버꾸의 현재를 진단해보기 위해서다. 전통적으로 대학 풍물패들의 역할이 컸다. 전남대, 조선대 풍물패 뿐이겠는가. 스승은 제자들에게, 선배는 후배들에게 가락을 전하고 몸짓을 전하고 결 고운 뜻들을 전했다. 이 여름에도 변함없이 대학 풍물패들은 움자리 틀어 전승담론을 이어간다. 겨레의 틀에 얽매이지 않는다. 몸짓과 가락의 동아시아를 겨냥한다. 굿도 보고 논쟁도 하는 판이다. 이 학생들이 사실은 낼모레 문화경영, 문화CEO, 문화학자가 될 주체들이다. 이 판을 통해 연구자로 진입한 사례들이 무수하다. 몸짓의 비전, 학술과 현장, 지극한 한 모델을 제시해볼 생각이다. 굿스토리 담론은 새벽 닭 울 때까지 한다. 누구든 참여 가능하다. 화순 땅 한천에서 만나자.

 

2019. 7. 24. 남도민속학회장 이윤선 모심

 

<세부 프로그램>

 

1부 남도버꾸 열두마당

10:30~12:30 버꾸 뽐내기(한천, 화순, 고흥, 광양, 조선대)

12:30~13:30 점심식사

13:30~14:00 축하공연(열두발, 천채북놀음, 만고버꾸놀이)

14:00~15:30 북 뽐내기(곡성, 화순, 고흥, 보성, 전남대)

15:30~16:00 시상식 및 폐회

16:00~17:00 저녁식사 및 휴식

 

2부 남도민속학회 학술발표회 (사회 : 최용-전남대 박사과정)

17:00~17:30 만북울림의 의미와 미학적 가치/ 김원호(아트코어 굿마을)

17:30~18:00 팔버꾸와 자료들/ 김주현(한천굿사랑)

 

3부 종합토론

좌장 나승만 (목포대)

18:00~19:00 농악, 만북울림에서 동아시아까지

 

4부 굿스토리 담론

좌장 이윤선 (남도민속학회장)

19:00~새벽닭 울 때까지

주제토론: 양향진(남도민속학회 총무), 김주현(한천굿사랑), 전남대 풍물팀, 조선대 풍물팀, 전남 각 지역 풍물팀 외 참여자 전원


남 도 민 속 학 회